[올리브 show ]보리굴비덮밥, 굴비맛이 나는 조기

    • 조리 00분
    • 초급
    • 조회수 3856
    • by 슈퍼맨

    OmyhCtZLclKnkCnEdSSo.jpg

     

     

    "보리굴비"

     명절 때 선물 코너에 가보면 유독 반짝이 비단으로 몸치장 하고 "고갱님" 기다리는 품목이 있잖아요.

    그 몇 가지 중에는  "보리굴비"도 포함되어 있지요.

    맨 위에 있어 고개 꺾고 우러러 봐야 하는 웃픈 생선, 바로 보리굴비!!

     

     

    jaLXNesMHhLrYNXlqkFJ.jpg

     

     

    야매이긴 해도 요리에 앞서 우선 "조기와 굴비의 차이점"에 관해서...


    조기와 굴비의 차이점이 뭔지 아세요?

    맛있는 게 있으면 지구끝까지 쫒아가겠다는 저인데 조기와 굴비의 차이를 정확히 몰랐었어요.
    조기는 싼 거, 굴비는 비싼 거 정도로 알고 있었네요.(사실 깊게 생각해 본 적이 없었어요.)
    조기와 굴비는 가격의 차이가 아니라
    굴비는 바다에서 나는 조기라는 생선에 소금간을 해서 말린 생선을 말하는 거더군요.

     


    iPyDlNOKbHGhmUBvaXVW.jpg


    당연, 저에게 굴비는 없어서 조기를 이용해봤어요.이렇게 삐쩍 말랐어도 꽤 고가(?)랍니다.

    가운데 뼈를 두고 앞,뒤로 포를 뜹니다.
    칼을 뉘워 뼈를 최대한 가깝게 두고 쓱쓱 밀어 포를 뜨면 됩니다. 3마리 6장의 혼이불만큼 얇은 조기 포
    굴비였다면 두툼했을텐데 말이죠.

    NfOrvIYuDNgPqDRdTwWr.jpg

    올리브쇼에서는 카레,밀가루로 옷을 입혔던데
    냄새 때문에 카레가루를 섞는데 다른 생선에 비해 조기에는 카레의 맛이 별로라서 저는 빼고
    소금간을 따로 한 후 밀가루 옷만 얇게 입혀 넉넉한 기름에 노릇하게 튀기듯 구웠어요.


    csJaxPslLvoRqEaZRmCZ.jpg

     

     

    올리브쇼에서는 살이 통통한 조갯살을 쓰던데

    저는 자취녀잖아요.
    싱싱,통통한 조갯살은 없고 조개젓갈이 있어 대신했어요.
    (이 조개젓갈로 말씀 드리자면, 이거 제가 시험삼아 바지락살로 담가본건데요,

    걱정스러워서 날 것으로 못 먹고 익혀서나...젓갈 맛이 나긴 하는데 불안하더군요.)


    iMFUeiksGJujXmcdxcsN.jpg

     

     

    역시나 올리브쇼에서는 잘 볶은 보리를 사용하던데
    저는 보리는 없고 보리차용 티백이 있어서 진하게 우려서 사용했어요.



    LijOqUijozkkOhcyOXGO.jpg

    조개젓갈을 헹궈 짠맛을 제거하고

    간장과 보리차를 진하게 우린 물을 넣어 맛을 냈어요.
    보리의 구수한 맛이 난다던데 보리의 구수한 맛은 별로 없었고
    보리차의 색깔이 진해 이런 색깔의 조개간장이 됐어요.
    근데 보기보다 맛은 또 괜찮았어요.


    CdLnpbHkPpimDrIknQnA.jpg

     

     

    고슬고슬하게 지은 쌀밥 위에 밀가루옷을 입혀 튀기듯 구운 조기살을 얹고
    그 위에 새싹채소대신 양상추채와 대파채를 얹고

     

     

    qJAvyMFmPeHmoVLetOJn.jpg

     

    전체적으로 조갯살간장을 끼얹었어요.

     

     

    OmGDbjoJzIdsthPVpKyq.jpg

     

    조갯살 간장과 조기살을 섞어 섞어서..

     

    avvHbiqFqyDQSgMKHgkk.jpg

     

     

    노릇하게 구워진 굴비가 아닌 조기 보이시죠?
    적당히 간이 든 조기만을 먹어도 맛있을 밥입니다.

    그런데 거기에 조갯살 간장까지 끼얹었으니 얼마나 더 맛있겠습니까? 맛이 없으면 그게 더 이상하죠.

     

     

    REmAPLIybhIaZEgEqNau.jpg



    혹시 비린내가 날지 몰라서 저는 대파의 흰대를 채썰어 찬물에 헹궈 매운맛을 빼고 곁들였거든요.
    훨씬 괜찮더군요.

    조기,조갯살.....맛없는 궁합이 아니긴하죠.
    맛 없을 수가 없어요.
    조기도 이렇게 맛있는데 굴비라면 얼마나 더 맛있겠어요.



    사실 올리브쇼를 즐겨 보기는 하는데
    올리브쇼가 재료 간단, 만드는 방법 간단한데 재료가 다 고가라서 말이죠.
    "고가"가  이 프로에 함정이긴 한데요,

    눈을 조금 낮춰 조기와 보리차 티백을 활용해도 충분히 맛있게 드실 수 있어요.





    [올리브 show ]보리굴비덮밥, 굴비맛이 나는 조기